재캐나다동포전국연합회 홈페지
미주/해외/국제

배격당하는 내정간섭행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8-03-31 11:35 조회76회 댓글0건

본문

 

주체107(2018)년 3월 30일 로동신문

 

배격당하는 내정간섭행위

 

주권국가들에 대한 내정간섭행위가 우심하게 나타나고있다.

얼마전 캄보쟈가 자기 나라의 인권상황에 대해 이러쿵저러쿵 시비질한 유엔인권담당특별보고자의 발언을 비난해나섰다. 캄보쟈인민당 대변인은 구국당성원들의 정치활동이 금지된것은 명백한 증거와 법에 따라 처리된것이라고 하면서 그 어느 나라도 평화와 정치적안정을 파괴한 민족반역자들을 용서한 례가 없다고 주장하였다. 계속하여 일부 나라들이 자기 나라의 선거결과를 인정하지 않을수 있어도 캄보쟈의 민주주의는 계속 강화되고 발전할것이라고 언명하였다.

이미 보도된바와 같이 지난해 캄보쟈정부는 정권전복을 기도하던 반대파세력의 우두머리를 체포하는 등 나라의 사회적안정을 보장하기 위한 법적조치를 취하였다.

미국을 비롯한 서방세력이 그것을 비방하며 쓸데없이 캄보쟈의 내정에 코를 들이밀고 참견질하였다. 심각한 우려를 표시한다느니, 《인권》을 침해한다느니 하며 그 누가 시키지도 않은 《인권재판관》행세를 하였다.

이것은 캄보쟈의 응당한 배격을 받았다.

캄보쟈정부는 이미 다른 나라들에서 써먹은 《색갈혁명》을 자기 나라에도 도입하려는 미국을 비롯한 서방세력의 모략책동을 준렬히 단죄하면서 불순분자들을 철저히 소탕할 의지를 표명하였다. 이러한 속에 지난 2월말 캄보쟈에서는 국회 상원선거가 진행되였다. 집권여당인 캄보쟈인민당이 승리함으로써 국회 상원에서 과반수의석을 차지하게 되였다.

현실은 저들의 강도적요구를 내리먹이려던 제국주의자들의 시대착오적이고 과대망상적인 처사가 이 나라에 통하지 않는다는것을 보여주었다.

어느 나라나 자기 인민의 요구와 자기 나라의 구체적실정에 맞게 모든 일을 처리해나갈 권리가 있다. 이에 대해 간섭해나서거나 시비해서는 안된다.

그러나 미국을 비롯한 제국주의자들은 공정한 국제관계의 원칙에 어긋나게 주권국가들의 내정에 함부로 간섭하면서 자주권을 침해하는 망동을 계속 부리고있다.

 

4b16f639c5de4187ce9f5040a4df4fdd_1522510
​미제국주의자들의 세계지배야욕 (출처/우이트퍼스 uitpers 웹사이트, 편집입력/재카나다동포전국련)  

얼마전 수리아대통령이 자기 나라를 방문한 이란외무성의 한 고위인물을 만난 후 진행한 국내외기자회견에서 미국을 비롯한 서방나라들이 떠들어대는 《인도주의》의 허황성을 까밝혔다.

그는 서방세력이 떠드는 《인도주의》란 그 개념에서 다른 나라들과 많은 차이가 있으며 그들이 부르짖는 《인도주의상황개선》은 철면피한 거짓선전에 불과하다고 하면서 제2차 세계대전시기 쏘련에서 수많은 사람들이 죽어나갈 때 서방이 아무러한 지원도 하지 않은것을 실례로 들었다. 그는 당시 서방이 악화되였던 전쟁형세가 역전되는 기미가 보일 때에야 상륙작전진행을 결정하였다고 하였다. 그러면서 1950년대 조선전쟁시기에도 그렇고 이라크전쟁시기에도 그렇다, 명백한것은 오늘날 《인도주의》라는 말이 거짓을 일삼는 서방이 가장 많이 쓰는 용어라는것이다, 특히 최근 수리아의 사태발전을 놓고보아도 정부군이 진격할 때에만 《인도주의》를 떠들고있는데 그들이 그에 대해 더 많이 운운할수록 우리의 군사작전은 매우 옳바르게 진행되고있다는것을 증명해준다고 미국을 비롯한 서방세력을 야유조소하였다.

실지로 그렇다.

미국을 비롯한 서방나라들은 수리아정부군이 테로세력들이 둥지를 틀고있는 곳을 공격하여 전과를 올릴 때마다 그 지역들에서 심각한 《인도주의위기》가 조성되고있다고 선전하고있다. 《정화실시》니, 유엔안전보장리사회 《결의채택》이니 하며 수리아정부군의 공격에 제동을 걸어보려고 획책하고있다.

이런 방법으로 수리아에 들어박힌 테로세력의 종말을 막고 이 나라를 분렬시켜 통치하려 하고있다.

수리아는 지배주의세력의 책동에 단호히 대처해나가고있다.

사실들은 미국을 비롯한 제국주의자들이야말로 각종 기만적인 간판밑에 주권국가들의 내정에 횡포하게 간섭하면서 다른 나라와 민족의 자주권을 함부로 유린말살하려고 날뛰는 평화의 원쑤, 인류의 지향과 요구에 도전해나서는 반동세력이라는것을 실증해주고있다.

 

본사기자

 

 

추천 0 비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