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캐나다동포전국연합회 홈페지
미주/해외/국제

[해설]첨예하게 번져가는 대립과 마찰, 중미 무역전쟁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8-05-09 14:28 조회26회 댓글0건

본문

 

주체107(2018)년 5월 9일 로동신문

 

첨예하게 번져가는 대립과 마찰

 

렬강들사이의 대립과 충돌이 날이 갈수록 격화되고있다.

얼마전 미상업성은 국내기업들이 중국의 대규모기술회사인 중흥통신공사와 7년간 거래를 할수 없다는 조치를 취하였다. 지난해에도 미국은 이 공사가 대이란수출제재조치를 위반하였다는것을 내들고 12억US$에 달하는 최대규모의 벌금을 부과하였다.

미국은 이미전부터 중흥통신공사를 눈에 든 가시처럼 여겨왔다. 2012년에 미국회 하원은 중흥통신공사가 미국가안전에 《위협》을 조성한다고 비방중상하면서 자국기업들에 중흥통신공사의 설비들을 구입하는것을 삼가해야 한다고 요구하였다.

당시 중흥통신공사와의 무역거래를 방해하던 미국은 오늘에 와서 이 공사에 로골적인 제재를 가하고있다.

 

5ed171bcdbc6224d30f35041cdf9ac76_1525890
  ​2014년 7월 중흥통신이 미국에서 선보인 세계최초 무선영사기 (편집입력/재카나다동포전국련, 출처/인터넷)

 

2015년에 중국은 10년내에 제조업을 앞선 나라들의 수준으로 끌어올릴것을 계획하였다. 그 계획이 바로 《중국제조 2025》이다. 중흥통신공사를 비롯한 중국의 대규모기술회사들이 그 계획실현에서 중요한 몫을 맡고있다. 이로 하여 중흥통신공사는 미국의 기본제재대상에 속하게 되였다.

남이 잘되는것을 미국은 절대로 바라지 않는다.

미국의 비렬한 책동에 편승하여 영국도 자국의 이동통신회사들에 중흥통신공사의 제품을 쓰지 말것을 경고하였다.

미국의 제재가 발표되자 중국상무부 대변인은 어느 한 기자회견에서 우리는 이미 모든 가능성에 대처할 준비를 하였다, 미국이 계속 잘못된 길로 나간다면 우리도 끝까지 상대해주고 견결히 반격할것이다고 주장하였다.

중국외교부 대변인은 정기기자회견에서 현재 중미경제무역마찰의 본질은 다무주의와 일방주의, 전지구적인 자유무역과 보호무역주의사이의 투쟁이라고 하면서 만일 미국이 제멋대로 날뛰고 시대의 조류에 어긋나게 행동한다면 중국은 구체적으로 준비하여 단호히 칼을 빼들것이라고 하였다. 그는 중국은 다무주의와 자유무역을 보호하기 위한 전쟁에서 승리할것이며 이것은 자국의 정당한 합법적권익, 다무적인 무역체계와 규칙을 수호하기 위한것이라고 강조하였다.

얼마전 중국의 《인민일보》는 《종이범이 중국을 놀래운적은 없다》라는 제목으로 중국국제문제연구원 국제전략연구소 부소장의 글을 실었다.

글은 미국이 중국과 국제사회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일방주의적이고 보호무역주의적인 행위를 고집한다면 자기 나라는 마지막까지 상대해줄것이며 그 어떤 대가를 치르어서라도 반드시 이에 단호히 대응함으로써 나라와 인민의 리익을 견결히 수호할것이라고 강조하였다. 그러면서 《종이범》이 여태껏 중국을 놀래운적은 없다, 중국은 합법적인 리익을 희생하면서까지 미국을 그대로 내버려두지 않을것이다, 미국이 엉터리없이 값을 올린다고 해도 목적을 달성하지 못할것이다고 비평하였다.

미국은 여러 나라들의 철강재 및 알루미니움수입품에 관세를 부과하기로 결정하였다. 로씨야와 중국, 인디아를 비롯한 세계무역기구의 여러 성원국들이 미국의 행위에 우려와 실망을 표시하였다.

오만과 독단에 사로잡혀 세계를 좌우지하려는 미국의 강권과 전횡은 잠재적적수로 여기는 로씨야와의 대결에서도 뚜렷하게 나타나고있다.

지난 4월에도 미재무성은 세계도처에서 《악의적인 활동》을 벌려온 로씨야의 공민들과 기업체들에 새로운 제재를 실시한다고 발표하였다. 여기에는 로씨야의 군수산업회사와 은행들도 들어있다.

미국은 로씨야에 추가제재를 가하는 문제도 검토하고있다고 발표하였다.

스크리빨사건을 구실로 로씨야에 대해 련속적으로 취해지는 외교관추방 및 강도높은 경제제재조치들은 미국이 로씨야를 기어코 압살하려 하고있다는것을 여실히 보여주고있다.

미국의 책동에 로씨야가 단호히 맞서나가고있다.

로씨야는 미국을 비롯한 서방의 제재압력속에서도 자기의 정책을 바꾸지 않을것이며 자국의 령토완정을 파괴하려 한다면 그에 대응한 제재조치와 군사적태세를 갖출것이라는 립장을 천명하고있다.

로씨야의 군수산업분야의 한 인물은 미국은 자국의 신형대륙간탄도미싸일 《싸르마뜨》를 요격할수 있는 미싸일방위체계를 40년동안은 창설하지 못할것이라고 하였다. 그러면서 이것은 오늘날 미국의 미싸일방위체계를 무용지물로 만들고있으며 자기 나라에 평화를 담보해준다고 강조하였다.

로씨야수상 메드베제브는 미국의 새로운 대로씨야제재를 보호무역주의의 발현으로 평가하면서 자기 나라는 그에 대응할 권리가 있다고 말하였다.

세계를 오직 저들만이 살판치는 세상으로 만들려는 미국의 책동은 언제 가도 실현될수 없는 망상이며 그럴수록 많은 나라들의 저주와 규탄배격만을 불러올것이다.

 

본사기자 라명성

 

추천 0 비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