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캐나다동포전국연합회 홈페지
궁금한 사진 한장

“평양중등학원 원아들의 하루 생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9-07-08 21:05 조회13회 댓글0건

본문

 

“평양중등학원 원아들의 하루 생활‘
 
 
 
김영란 기자 icon_mail.gif
기사입력: 2019/07/07 [10:28]  최종편집: ⓒ 자주시보
 

 

▲ 평양중등학원의 전경     

 

▲ 평양중등학원의 식당     

 

▲ 평양중등학원 원아들이 숙소     

 

▲ 평양중등학원의 수업 모습     

 

▲ 평양중등학원의 수업 모습     

 

북에서는 부모 없는 아이들을 연령대에 맞게 육아원, 애육원 그리고 초등학원(우리의 초등학교), 중등학원(우리의 중고등학교)에서 생활하고 공부하는 체계를 갖추고 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부모 없는 아이들을 위한 시설들을 전면적으로 개건하거나 새롭게 지었으며 완공하는 경우에 직접 가보기도 한다.

 

북에서는 부모 없는 아이들이 자라면서 그늘이 지지 않게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하는데 북의 매체인 <조선의 오늘>7원아들의 하루 생활이라는 기사를 통해 평양중등학원 아이들의 하루 생활을 짧게 소개했다.

 

20167월 김정은 위원장이 건설된 평양중등학원을 현지지도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교사와 야외운동장, 체육관, 기숙사 등 여러 곳을 돌아보고 평양중등학원을 원아들의 학습과 생활에 편리하게, 교육학적 요구에 맞게 잘 건설했다며 평양중등학원을 전국으로 일반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매체에 소개된 평양중등학원 원아들의 하루 생활은 다음과 같다.

 

원아들은 매일 6시에 기상을 하며 아침체조로 하루를 시작한다. 아침체조 후에 세면을 하고 방을 다 같이 정돈하고 청소를 한다.

 

교복을 입고 식당에 가서 식사를 하고 교실로 가서 오전 수업을 시작한다. 수업 시간은 45분이다.

수업 쉬는 시간 중간에는 빵과 우유로 간식을 먹고 오후에는 바로 과외 교양 수업을 받으러 이동을 한다. 과외 교양 수업은 원아들의 희망과 소질에 따라 음악, 체육 미술 등등 다양하게 진행된다.

 

과외 교양 수업을 마치고 저녁 식사 후에는 원아들이 함께하는 문화오락시간이 있다. 이 시간에는 오락회도 하고 함께 TV도 보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고 매체는 소개했다.

 

원아들의 하루 생활은 마지막으로 일기를 쓰는 것으로 끝난다고 매체는 소개했다.

 

매체는 예사롭게 흘러가는 하루이지만 한 점의 그늘도, 자그마한 설움도 모르는 우리 원아들의 생활이라고 소개했다.

 

▲ 평양중등학원의 과외 교양수업 모습.     

 

▲ 평양중등학원의 과외교양 수업

 

▲ 평양중등학원 과외교양 수업. 미술을 배우는 학생들     

 

▲ 배드민턴을 배우는 평양중등학원 원아들     

 

▲ 평양중등학원에 있는 실내 수영장에서 원아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 저녁 식사후에 TV를 보면서 휴식을 취하는 평양중등학원 원아들 

                                 [사진과 기사/자주시보] 4635dfc6c6a5d4752ca296ed1d8b0951_1562634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