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필이면 다같이 갑갑하랴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322회 작성일 23-08-21 21:59

본문

주체112(2023)년 7월 25일
추천수 59
하필이면 다같이 갑갑하랴

 

저녁에 안해가 남편에게 말했다.

《여보, 오늘은 맥주집에 가지 마세요. 나 혼자 집에 있자니 갑갑해 죽겠어요.》

《리해할만 하오. 그러나 내가 집에 있게 되면 우리 둘이 다 갑갑할거요!》


[메아리통신]

추천 0 비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2016-2017 KCNCC(Korean Canada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kcncc15@gmail.com